8.jpg

피아니스트

안종도

"깊은 내면, 힘찬 명료함, 부드러운 터치, 정교한 다이나믹까지.. 그는 단숨에 모든 관객을 음악으로 빠트린다."

- 독일 음악 평론가 하이디 지겔 (Ruhr Nachrichten, 2014)

‘롱 티보 크래스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’에서 1위 없는 2위 및 최고 독주상, 최고 현대작품 해석상을 수상한 피아니스트 안종도는 한국 음악계를 세계에 알리며 유럽 무대를 중심으로 활발한 연주 활동을 펼치고 있다.

 

안종도는 이 레이놀즈, 다렐 앙, 요엘 레비, 마테우쉬 몰레다, 김광현, 민정기, 금난새, 이지수, 박영민 등의 지휘로 런던 심포니 오케스트라, 라디오 프랑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, 함부르크 심포니 오케스트라, 모차르테움 오케스트라, 상트페테르부르크 심포니 오케스트라, 소피아 필하모닉 오케스트라, 키엘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등 다수의 오케스트라와 호흡을 맞추었으며, 국내에서는 KBS교향악단, 인천시립교향악단, 원주시립교향악단, KT 체임버 오케스트라 등 다수의 오케스트라와 협연을 이어오고 있다.

 

그는 파리 살 가보, 오페라 드 파리, 비엔나 콘체르트 하우스, 뮌헨 가슈타익, 함부르크 엘브필하모니, 하노버 라디오 필하모니, 상트페터스부르크 필하모니 그랜드 콘서트홀 등 유럽 주요 공연장에서 수차례 연주를 가졌으며, 프랑스 라디오, 덴마크 국영라디오, 북독일 국영라디오를 통해 그의 연주가 여러 차례 방송된 바 있다. 또한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여름 음악제, 프랑스 르 피아노 폴리에 음악제, 독일 마이센 피아노포르테 음악제, 독일 술로스 루드비히스부르크 음악제, 러시아 뮤지칼 올림푸스 음악제, 스위스 제네바 퓌플랑쥬 클라식 음악제, 루마니아 제오르제 에네스쿠 음악제 등 유럽 각국을 대표하는 음악제에 지속적으로 초청되어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.

 

현재 안종도는 바로크 음악에 대한 관심과 열정을 더욱 심화하기 위해 원전 연주로 정평이 나 있는 카르스텐 로프 교수에게 하프시코드 지도를 받고 있으며, 2018년 7월 세계적 권위의 피아노 테크니션 및 연주자들과 함께 피아노 소리 연구를 위한 ‘북독일 클랑아카데미’를 설립하는 등 실험적이면서도 다채로운 음악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.

Upcoming Concerts

-